'폭행' 코코린, 데니스 박에 “아직 살아있다니 운 좋아” 협박

안녕하십니까안녕하이 0 328 2018.10.12 05:45

알렉산드로 코코린(27)이 폭행도 모자라 폭언까지 일삼은 것으로 확인됐다. 

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 소속이자 러시아 대표팀에 들었던 알렉산드로 코코린(27)과 크라스노다르 일원인 파벨 마마에프(30)는 지난 8일 식사 중인 손님의 머리를 의자로 가격했다. 피해자는 한국계 공무원 데니스 박으로 폭행을 넘어 인종차별 행위까지 한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BBC', '가디언' 등 유력 매체에 따르면 코코린은 이번 사건 조사를 위해 유치장으로 끌려갔다. 머잖아 법원으로 이동할 것이며, 최대 7년형에 처할 수 있다. 사실상 축구선수로서 생명이 끝났다고 봐도 무방하다. 

코코린의 소속팀 제니트는 "모스크바에서 있었던 코코린의 행동을 규탄한다. 우리 구단을 분노하게 했다. 당국으로부터 법적 처분을 기다리고 있다고는 하나, 그의 행동 자체가 정말 충격적"이라는 공식 입장을 표했다. 

이후 러시아 ‘RT’ 한 기자의 개인 SNS를 통해 수갑을 찬 코코린의 사진이 올라왔다. 이 사진에서 코코린은 아직 정신을 못 차린 듯 미소를 띄고 있다. 

‘RT’는 12일 데니스 박 친구의 법정 증언을 공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데니스 박이 코코린과 마마에프로부터 큰 위협을 받았다. 두 선수가 데니스 박에게 ‘아직 살아있다니 운이 좋은 줄 알아라’고 협박했다”고 밝혔다. 

둘은 러시아TV 채널1 진행자 올가 우샤코바의 운전 기사 비탈리 솔로브추크에게 폭행을 가해 비난을 받았다.

15392907922265.jpg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4073 [4K] 190404 APRiL (에이프릴) - Oh! My Mistak… 걱쇠1 13:32 0 0
24072 190405 다이아(DIA) 'Closing Comment�… 걱쇠1 13:28 0 0
24071 섹스 후, 5일간의 여행 4123123123 13:24 0 0
24070 아이유.gif 걱쇠1 13:24 0 0
24069 아이즈원, 워녕아...언니한테 그러면 몬써.. 걱쇠1 13:23 0 0
24068 주시은 배성재 - 7월 20일 풋매골 컴백 김은주 13:23 0 0
24067 190405 에버글로우 뮤뱅 출근길 (뮤직비디오 천만뷰 공약) 동물잠옷 … 걱쇠1 13:14 0 0
24066 그레이브 하우스 4123123123 13:10 0 0
24065 레드 후드 4123123123 13:09 0 0
24064 FANCY 티저 *하이라이트 메들리* 사나,지효,미나 (多) 걱쇠1 13:09 0 0
24063 오늘자 강민경 걱쇠1 13:09 0 0
24062 아이즈원, 권은비 클라스.. 걱쇠1 13:08 0 0
24061 튤립피버 4123123123 12:58 0 0
24060 부라더 4123123123 12:58 0 0
24059 마지막 레슨 4123123123 12:58 0 0